Home > Open Community > 정보광장

전체 | Career Guide | HR News |
 韓, 美·日에 이어 전세계 3위 '브레인파워국'
   이영걸    2013-10-25
  

 

 

 

 

 

 

 

 

 

 

한국이 미국과 일본에 이어 전세계에서 고급 인재(brainpower)가 많은 국가 3위로 선정됐다.

23일(현지시간) 미국 경제전문지 비즈니스인사이더(BI)에 따르면 듀크대 영재발굴프로그램(TIP) 연구소의 과학자 겸 심리학자 조나선 와이 박사가 국제학업성취도(PISA)의 2009년 점수를 토대로 국가별 인재수를 집계한 결과, 한국은 220만명의 고급두뇌를 두고 있는 국가로 조사됐다.

미국은 533만6300명으로 1위의 브레인파워국으로 선정됐고 516만7800명으로 집계된 일본은 2위를 차지했다. 한국에 이은 4, 5위는 독일(212만9140명)과 프랑스(144만5400명)가 차지했다.(표 참조)

와이 박사는 국가별로 PISA에서 만점을 받은 학생들의 비율을 토대로 해당국 전체 인구에서 고급인재의 수를 추정했다. 중국은 PISA에 상하이 지역 학생들만 참여했기 때문에 이번 조사에선 제외됐다.

한국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주관하는 2009년 PISA 조사에 69만8272명의 만 15세 모집단 가운데 5123명의 학생이 참여했다. PISA는 3년 주기로 진행되는 검사로 2009년에는 총 65개국이 참여했다.

 

해당기사보기(클릭)